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에어부산, LCC 최초 부산-싱가포르 노선 부정기 취항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이 LCC 최초로 부산에서 싱가포르 노선에 부정기 취항한다.
 
에어부산은 4일 오후 5시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부정기편 취항식 행사를 가지고 첫 운항을 시작한다.

해당 부정기 항공편은 에어버스 321-200 항공기로 주 2회(화•금) 운항하며 오는 1월 29일까지 운항할 예정이다.

싱가포르로 가는 BX7615편은 김해국제공항에서 오후 6시 15분 출발하여 오후 11시 15분 도착하며 싱가포르 현지에서는 다음날 0시 15분에 출발하여 오전 7시 20분에 김해국제공항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6시간이 소요된다.

에어부산은 이번 싱가포르 부정기편의 안정적 운항을 통해 다음 달에 있을 부산-싱가포르 노선 정기편 운수권 배분을 기대하고 있다. 싱가포르 노선은 지역에서도 이용객이 많은 노선이지만 직항 편이 없어 인천공항으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번 부산-싱가포르 부정기편 예약률은 100%로 전석 매진됐다”라며 “김해공항에서 가장 많은 운항편과 항공기를 보유한 당사가 정기편을 운항하게 되면 지역민들의 편익 제고 뿐 아니라 인바운드 환승객 유치도 가능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전했다.

황민우 기자  h5638048 @hanmail.net

<저작권자 © 부산i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