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새해에 만나는 천문현상, 부분일식 관측행사금련산청소년수련원 천문대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경험

부산시(시장 오거돈) 금련산청소년수련원에서는 2019년 새해 들어 처음 진행되는 부분일식 천문현상을 맞아 1월 6일 오전 8시부터 12시까지 ‘2019년 부분일식 관측행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일식은 달에 의해 태양이 가려지는 현상으로 태양전체가 가려지면 개기일식, 일부분이 가려지면 부분일식이라 부른다. 부산 기준, 태양의 21.7%가 가려지는 이번 부분일식은 오전 8시 37분에 시작하여 9시 46분에 태양이 최대로 가려지며 11시 4분에 종료된다.(한국천문연구원 자료)

이번 행사는 천문 특강, 일식 관측, 일식현상 촬영, 천문퀴즈 등으로 풍성하게 꾸려질 예정이며, 특히 이번 부분일식을 맞아 천체투영관에서는 일식과 월식현상을 주제로 한 ‘검은해와 붉은달’을 돔 스크린에 상영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올해 부분일식은 1월과 12월, 두 번 예정되어 있지만 이번 부분일식이 더 크게 일어나는 만큼 꼭 관측해보시길 바란다”며 “우천 및 기상악화 시에는 일식 현상 관측이 어려워 취소될 수 있으니 사전문의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 주요 프로그램인 일식 관측, 천문 특강, 천문퀴즈, 일식 촬영 등은 모두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천체투영관에서 진행되는 우주 과학 돔 영상 관람(성인 3,000원/청소년·어린이 2,000원)과 주차비는 유료이다. 관련 문의는 금련산청소년수련원(☎051-610-3227)으로 하면 된다.

황민우 기자  h5638048 @hanmail.net

<저작권자 © 부산i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