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영남권 국도대체도로 건설, 우회정보제공 효과 본격 나타나명절 등 특별수송대책기간 중 국도 정체길이 전년대비 25% 감소
부산지방국토관리청(청장 정태화)은 2018년 차량이 집중되는 시기인 명절(설,추석) 하계휴가 등 특별수송대책기간의 교통상황 분석 결과 부산청 관내 지능형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운영구간에서 발생한 정체연장이 전년 대비 약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부산국토청의 국도대체우회도로의 개통 및 국도 우회정보 제공(VMS 등) 등으로 인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올해 개통한 내남~외동 국도대체우회도로로의 교통량 분산으로 국도7호선(부산~울산) 장골삼거리→배반사거리(2.3km)와 국도4호선(대구~경주) 광명교차로→내남사거리(7.5km)구간의 정체가 상당히 해소(28.3시간)된 것으로 분석되었다.
 
우회정보제공으로는 국도-고속도로간 소통정보를 공유하여 각 기관의 관할 도로정체가 발생 시 신속하게 VMS(도로전광판), 국가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등을 통해 우회도로의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 주요 정체감소 지점은 중앙고속도로(칠곡IC~다부IC~의성IC)와 병행하는 국도 5호선(대구시계~다부원삼거리~의성IC)구간의 동명사거리~가산면사무소의 정체가 일부 감소(5.5시간)된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또한 경부고속도로(서울산IC~남양산IC)의 우회정보 제공으로 국도35호선 언양교차로~삼남삼거리 구간도 역시 정체가 감소(4.2시간)된 것으로 파악되었다.
 
올 한해 부산청에서는 정체해소를 위해 특별수송대책기간(설,추석,연휴기간)동안 도로전광표지(VMS, 110개소), ITS국가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its.go.kr), 스마트폰 어플(국가교통정보센터), 교통정보안내서비스 1333번, 트위터(http://twitter.com/happytraffic)로 국도 상의 교통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였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 박병찬 도로공사1과장은 “영남권 주요 정체구간의 혼잡해소 및 돌발상황 모니터링을 위해 국도 지능형교통체계(ITS)를 더욱 확대·구축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황상동 기자  hsd6777@hanmail.net

<저작권자 © 부산i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상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