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도사와 전통주 체험 KTX 기차여행‘세계문화유산 통도사와 350년 전통의 경주전통주 체험’

코레일 울산역(역장 김경태)은 세계문화유산인 통도사와 350년 전통의 경주 교동법주의 양조장을 체험할 수 있는 KTX여행상품을 소개했다.

‘통도사와 전통주 체험 KTX기차여행’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국내 3대사찰중 하나인 통도사를 탐방한 후, 3대째 이어진 ‘옛간 참기름집’, 선사시대의 대표적인 유물인 반구대 암각화박물관, 경주 교동법주 양조장을 체험하는 코스로 구성되었으며, 특히 전국3대 불고기중의 하나인 언양불고기를 중식으로 맛볼 수 있어 더욱 즐거운 여행이 될 것이다.

이 상품은 서울역을 08:00에 출발하여 광명, 대전, 동대구에서도 탑승이 가능하며, 부산에서는 09:50분 KTX를 이용하면 된다. 돌아가는 시간은 19시경 신경주역을 출발하여 서울에는 21:17분, 부산은 20:07분에 도착하게 된다.

여행비용은 왕복KTX, 입장료, 중식(언양불고기)을 포함하여 서울기준 129,800원, 부산기준 69,800원이다.

김경태 울산역장은 “통도사의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기념하고, 지역 전통주를 연계한 새로운 테마의 철도여행상품을 이용하여 울산역 인근의 맛과 멋을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레츠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혹은 울산역 여행센터(☎052-254-7785)로 문의하면 된다.

강 복임  qhrdla7934@ 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 복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